블로그 이미지
GRAFFITI / GRAPHIC DESIGN / TATTOO JayFlow

카테고리

ALL (92)
ARTWORK (0)
PRESS (0)
EVENT & NEW (0)
Total80,672
Today38
Yesterday73

                                                            

                                 Jay Flow & Can2

                                                             Underberg.. !! 예거마이스터와 비슷한 맛...

                                                             매일 피곤한 RAKA..
                   
                                 여유로운 일정으로 우린 헐크만 3번이상 봤다.

                                  Stick up girls Shiro!!

                                                             오늘의 요리사 GAS!!

                                                             ...





                                                             Gas의 사천음식 코스요리... 먹어본 중국 음식 중 최고였다.

                                             Pony Back custom _ Artime Joe

                                  Pony Back custom _ Artime Joe

                                                             Pony Back custom _ Jay Flow

                                  일정 없는 날 쇼핑가는길..





                                  샵에서 운동화들을 보며 즐거워하는 Can2..











                                                             홍췐루 한인타운에서 '빵꾸똥꾸'실내포차을 하는 봉식이형.
                                                             닭도리탕과 소주, 기린 생맥주가 환상이다!                                

                                                             Bund street..
                                                                                              
                                                             Montana gold , MTN 94... 이 둘 모두 압이 낮고 건조속도가
                                                             빨라  커팅이나 커버링 작업에 적합하다.

                                  엑스포 주차장의 장사진을 이룬 고속버스들... 역시 대륙!

                                  이번 Wall Lords 그래피티 배틀 한국을 대표로 참가한 MAD VICTOR의 SEMI와 XEVA.. 뒤로 다른 
                                  나라의 참가들이 보인다.

                                  이번 대회의 기획자 STAN.. 참가들 챙기느라 분주하다.

                                  힙합잼이 열리는 엑스포 메인무대.. 백월에 Can2, Shiro, Jay Flow, Artime Joe의 캐릭터가 보인다.

                                                             오늘 봉식이형 샵에 작은 선물을 하기위해행사장에
                                                             미리 은닉해논 MTN 94캔들 ...                                                               



                                  RAKA's action.

                                                             Artime Joe's 



                                                             매번 상하이에서 우릴 챙겨주는 고마운 주한이..
                                                             역시나 그래피티작업은 기다리는 사람에게 무료할 뿐이다.

                                  40도에 가까운 무더위에도 불구하고 엑스포엔 인파가 끊이질 않았다. 대단한 중국인들!

                                                             살인적인 날씨관계로 Can2의 중앙에 스타일 JNJCREW는
                                                             가볍게 피쳐링 포지션으로..





                                  
                                 Photo by Jay Flow, Can2, Xeva, 봉식
                                   
                                  
Posted by JayFlow
                                              
                                             
                                              R16 B-BOY CHAMPION SHIP의 행사중 하나인 그래피티 페스티벌에 올해로 3회째
                                              참여하게 되었다. Sinik(Hongkong / invasion) , Semi(Korea / Madvictor), Pose
                                              (USA / MSK) , Artime Joe(Korea / jnjcrew), Xeme(Hongkong / Invasion), Raka
                                              (Korea), Jay Flow(Korea / jnjcrew), Ewok(USA / MSK), Xeva(Korea / Madvictor)
                                              Pyro(Korea / Nitro)와 같은 국내외 아티스들이 참여한 이 행사는 그래피티 문화를
                                              알리는 뜻깊은 자리가 되었다.                 





                                             이제는 단종 되었다는 소식이 들리는 MTN hardcore.... 압력은 센 편이지만 컬러는 
                                             단연 임팩트 있다. 스타일에 적합한 스프레이..
                                  

                           여러모로 신경써준 동철이 덕에 셔틀로 그림그리는 장소까지 편안하게 VIP모드로..


                                              그래피티 행사장 진입로.. 준비한 것에 비해 외진 장소인 이유로 비교적 한적했다는..


                                              이 번 행사에 참여한 모든 아티스들의 가장 애로사항이였던 울퉁불퉁한 벽 표면..
                                              분사방식의 스프레이 아트웍을 하기엔 쥐약이다. 그라데이션이나 디테일 모두 포기
                                              해야하는 옵션..    


                                              이번 행사에 준비되어진 동서락카.. 비교적 커버링이 좋은 색상들로만 구비되었다.


                                              전날 제비뽑기로 정한 섹션을 Check!


                                              벽컨디션에 고전을 면치 못한 Ewok.. 본인이나 이 친구의 멋진 작업을 구경하러
                                              온 갤러리들 모두가 아쉬웠다.                                             


                           나 역시 벽컨디션을 고려해 심플하게 작업계획을 세웠다. 올림픽 공원이라는 특수한 장소이기 때문에 그림컨셉에
                           대한 선택의 폭이 넓지 못한 관꼐로 동양적인 캐릭터와 Script스타일의 무난한 컨셉으로 스케치..






                                                 Artome Joe...
                                               

                      Xeme...


                      Raka...


                      Xeva...


                          


                           호텔 근처 Nitro작업실로 마실나온 우리..




                           연일 이어지는 술자리와 피로.. 손님 접대란게  쉬운일이 아니다.


                                              한국을 처음 방문한 Xeme.. 모든 것들에 굉장한 흥미를 보였다.




                                              왜 우리를 만나면 다들 피곤해 하는 걸까..?




                           Raka style~


                           푹푹 찌는 더위와 울퉁불퉁한 벽에서 사투를 벌이는 우리..


                      Jay Flow...


                      Pyro...


                      Pose...


                      Artime Joe..






















     

                                              지독한 페인트 냄새 대신 달콤한 캔디향이 나는 MTN 94... 낮은 압력과 빠른 건조,
                                              커버가 용이할 뿐 아니라 원색위주의 컬러가 정말 예술이다.


                           Xeme's artwork....


                           Artime Joe's artwork....


                                              Ewok's action~




                                              본인의 몸에 새길정도로 좋아한다는 스폰지밥 캐릭터... 은근히 귀여운 구석이 있는
                                              Ewok..










                           Jay Flow's artwork..

                           외국 친구들도 기념샷~!


                           Ewok's artwork..


                      행사 진행하랴 그림그리랴 더운 날씨에 개고생한 쎄바.... 
 









                           역시나 바로바로 포스팅하지 못한 죄로 뒤늦게 올린 R16페스티벌이였습니다. 
                           
                           Photo by Kimwolf /  Jay Flow / Xeva / Sinic / Xeme
                           http://kimwolf.tistory.com

Posted by JayFlow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